4박 5일 러시아 블라디보스톡 여행


일본에 갔다온지 정확히 일주일 후, 나는 또 러시아로 여행을 떠날 예정이다. (일본에서 귀국한지 얼마나되었다고..;;) 이번 러시아 여행은 올해 3월 초부터 예정했던 여행으로, 이번에는 회사 부서 내에서 친한 폼포리님, 코알님과 같이 갈 예정이다. 정확히는 두분이 먼저 여행을 계획하셨었고, 내가 2월 말쯤에 여행팟 조인 요청을 드려, 낑겨서 여행을 가게되었다 :) 3명의 회사 동료분들과 같이 떠나는 블라디보스톡 여행, 기대가 된다!



블라디보스톡 숙소 정하기



이번에 우리는 블라디보스톡의 '슈퍼스타 게스트하우스'에 묵기로 결정하였다. 인터넷상에 좋은 후기들이 많았고, 가격도 괜찮았던 것 같다. 특히 위치가 블라디보스톡의 핫!! 한 곳인 아르바트 거리라서 더더욱 맘에 들었다. 아직 웹사이트가 약간 허술한 단점이 있긴 하지만 ㅠㅠ (Ex. 다인 예약이 한번에 불가능. 반드시 한번에 한명씩 예약을 해야한다) 예약하는데 별 불편함은 없었다. 추가로,  카카오톡으로 실시간 문의가 가능해서 숙소 관련 질문도 바로바로 여쭤 볼 수 있어서 좋았다! 


홈페이지 :: https://www.superstarguesthouse.com

블로그 :: http://blog.naver.com/superstarhouse




러시아 루블 환전하기




러시아 루블을 처음 환전하려고 마음 먹었을 때, 그냥 단순히 주거래 은행인 국민은행의 Livv 서비스를 쓰면 될 것이라고 착각했다. 마치 미국 달러나 일본 엔화같이. 하지만 러시아 루블은... 국내에서는 유일하게 하나은행만 환전 서비스를 해 주고 있었다. 인터넷에 검색을 해본 결과, 유로/달러로 환전 후에 현지에서 달러/유로를 루블로 바꾸는 방법, 국내 하나은행에서 환전을 해 가는 방법, 현지 ATM을 사용하는 방법, 그냥 신용카드를 현지에서 긁는 방법 등, 많은 방법들이 소개되고 있었다. 하지만 그 중에서 가장 싸게 보였던 것은 해외 겸용 카드를 통해서, 현지 ATM에서 현금 인출을 하는 것이다.


검색을 통해서 Cirrus 카드와 Plus 카드들은 해외 ATM 지원이 된다는 것을 확인하고, 여행 경비는 블라디보스톡 공항의 ATM에서 뽑는 것으로 정했다. 뭔가 미리 환전을 하는게 아닌, 여행지에 도착해서 여행자금을 뽑는건 처음인 것 같은데... 해외 ATM 인출이 우리나라 은행에서 환전하는 것 보다 싸다는 것에 큰 충격을 받았다 ;ㅁ;

+ Recent posts